정말로 원하는 건?

2008/11/03 23:59 | ordinary

사람이 나이 들어 가장 허망해질 땐, 하나도 이룬 게 없을 때가 아니라 이룬다고 이룬 것들이 자신이 원했던 게 아니란 걸 깨달았을 때다..

김어준의 신간 '건투를 빈다' 보도자료를 읽다가 발견한 내용.. 이 아저씨의 독설은 별로 내 취향은 아니지만서도 위 문구는 참 가슴에 와 닿았다..

어쩌면 내가 좋아한다고 하는 것들도 내가 진정으로 원하는 것이 아닌 것은 아닐까? 만약 내 인생의 끝 자락에서 문득 이 사실을 깨닫게 된다면 어떤 느낌일까..? 정말 허망해질까? 아니면 스스로 위안을 찾으려고 할까?

몇해 전 태터툴즈와 TNC를 택하면서 '그 때 아버지는 뭘 하고 계셨어요?'라는 내 아이의 질문에 '아버지는 그 때 세상을 변화시키길 바랬고 그 중심에 함께 했었단다' 라고 대답하길 원했던 그 때의 내 모습은 지금 어떻게 달라져 있는 걸까?

서서히 일상의 평온함을 놓치기 싫어하는 나이가 되가는 것 같다.. 어쩌면 그 평온을 유지할 수 있는 방법을 위해 달리는 것인지도 모르겠다.. 내가 그토록 싫어하던 그 모습을 나로부터 발견하고 있다..
정말 내가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궁금하다.. 나는 내 인생이라는 '헐리우드'의 키드(kid)인걸까?


Tag : ,

Trackback ::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

  1. 바람개비의 생각

    neowin's me2DAY 2008/11/04 09:35

    정말로 원하는 건? 어떤걸까?

  2. 과거

    ego + ing 2008/11/06 10:40

    메이저는 메이저답게,마이너도 메이저답게 경쟁하는 이 바닥에서 우리의 작은 반란이 의미있는 변화를 만들어낸 것은 마이너의 전략을 메이저의 힘으로 집행했기 때문이 아닐까?마이너의 고집과 메이저의 인내가 세상을 조금 바꿨다. 우리는 조금 자랑스러워했고, 많이 아쉬워했다.그래도 아직 살 날이 많이 남아서 다행이다. ㅎㅎ .....쫌 마셨다.

  3. MakeItBlue의 생각

    tuna's me2DAY 2008/11/13 18:48

    정말로 원하는 건? // 딴 건 몰라도, 생각만큼은 멋지다. 그나저나, 저 글에서 중요한 것은 김어준이 책을 냈다는 정보. 난 저 분과는 달리 김 어준의 어투조차도 좋아하는지라 필독해야겠고나. 한국 가시거나 일본 오시는 분 사 주시면 후사하겠다는…

1 ... 102 103 104 105 106 107 108 109 110 ... 496